• 한국어
    • 중국어간체
  • 注册
    • 查看作者
    • 우도환-문가영, 두 번째 열애설도 부인 "친한 사이일 뿐"

      우도환-문가영, 두 번째 열애설도 부인 "친한 사이일 뿐"

      우도환-문가영, 두 번째 열애설도 부인 "친한 사이일 뿐"

      [헤럴드POP=천윤혜기자]우도환과 문가영이 두 번째 열애설이 제기됐지만 친한 사이일 뿐이라며 열애설을 부인했다.

      27일 우도환, 문가영의 소속사 키이스트 측 관계자는 헤럴드POP에 "두 사람은 친한 사이일 뿐 사귀는 사이는 아니다"고 밝혔다.

      앞서 한 매체는 우도환과 문가영의 열애설을 제기했다. 두 사람은 '위대한 유혹자'에 함께 출연했던 지난해 5월에도 열애설이 제기됐던 바 있지만 당시 두 사람의 소속사는 "친한 오빠 동생 사이일 뿐"이라며 열애설을 부인했다.

      하지만 오늘(27일) 매체 보도에 의하면 두 사람은 서울 성동구 금호동 인근에서 손을 잡고 다니는 등 열애를 즐기고 있다고. 아파트 주민들 역시 이들의 목격담을 전했다. 하지만 소속사 측에서 열애설을 적극 부인하며 두 번째 열애설 역시 해프닝으로 가라앉을 것으로 보인다. 

      한편 우도환은 드라마 '우리집에 사는 남자', '구해줘', '매드독' 등에 출연하며 존재감을 알렸고 드라마 '위대한 유혹자'와 영화 '사자'를 통해 절정의 매력을 과시했다. 최근에는 영화 '신의 한 수-귀수편'에 출연하는가 하면 지난 23일 종영한 JTBC 드라마 '나의 나라'에서도 열연을 펼쳤다.

      문가영은 드라마 '후아유', '왕가네 식구들', '장사의 신-객주 2015' ,'마녀보감', '질투의 화신', '위대한 유혹자' ,'으라차차 와이키키2' 등에 출연했다. 최근에는 '요즘책방: 책 읽어드립니다'를 통해 예능 프로그램에도 출연했다. 
      popnews@heraldcorp.com

      广东省·广州市
    • 0
    • 0
    • 0
    • 175
    • 请登录之后再进行评论

      登录
    • 做任务
    • 实时动态
    • 偏好设置
    • 到底部
    • 单栏布局 侧栏位置: